여학생 얼굴에 휘발성 물질 뿌리고 화상 입힌 도주 남, 경찰이 추적 중

여학생 얼굴에 휘발성 물질 뿌리고 화상 입힌 도주 남, 경찰이 추적 중

서울의 한 사립대학 기숙사 인근에서 충격적인 폭행 사건이 발생했다. 이 사건은 16일 밤, 서울 혜화경찰서와 다른 관련 기관들에 의해 보고되었다.




 

여학생 얼굴에 휘발성 물질 뿌리고 화상입힌 도주 남, 경찰이 추적 중

 

 

여학생 얼굴에 휘발성 물질 뿌리고 화상 입힌 도주 남, 경찰이 추적 중
여학생 얼굴에 휘발성 물질 뿌리고 화상 입힌 도주 남, 경찰이 추적 중

 

외국인 유학생 대상의 무자비한 공격

사건은 전날 오후 10시경 발생했다. 신원을 알 수 없는 남성이 한 외국인 여성 유학생에게 접근했다. 이 남성은 갑자기 여성의 얼굴에 휘발성 물질을 뿌리고 라이터로 불을 붙인 후 현장에서 도주했다.

 

피해자의 상태와 경찰의 대응

다행히도, 피해를 입은 여성은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이 사건으로 인한 정신적, 신체적 충격은 상당할 것으로 예상된다. 현재 서울 혜화경찰서는 사건 현장 인근에 설치된 폐쇄회로(CC)TV를 검토하며 용의자를 추적하는 데 집중하고 있다.

 

지역 사회의 우려와 안전 강화 요구

이 사건은 지역 사회에 큰 충격과 불안을 안겨주었다. 학생들과 지역 주민들 사이에서는 안전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으며, 경찰과 대학 측에 보다 적극적인 안전 조치와 예방책 마련을 촉구하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